방송

설인아 "SNS 해킹 당했다..정정당당하게 삽시다!"

이성봉 기자 입력 2018.06.07. 11:30

배우 설인아가 SNS 해킹을 당했다고 토로했다.

7일 오전 설인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는 동안 제 계정을 해킹 당한 것 같다고 연락이 많이 왔다. 들어가보니 제가 올리지 않은 게시글이 올라와 있었다"라며 해킹 피해를 당했다고 털어놨다.

설인아의 해킹 피해에 방송인 하하는 "맞아! 나도 한 번 당했어. 사칭도 해킹도 나빠"라는 댓글을 달고 자신도 피해자라고 공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성봉 기자]
배우 설인아/사진=스타뉴스

배우 설인아가 SNS 해킹을 당했다고 토로했다.

7일 오전 설인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는 동안 제 계정을 해킹 당한 것 같다고 연락이 많이 왔다. 들어가보니 제가 올리지 않은 게시글이 올라와 있었다"라며 해킹 피해를 당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게시글이 판매광고글 같은 것이었다. 모두 피해 입지 않았길 바란다. 현재 그 해커가 비번을 바꿨는지 어쨌는지 비밀번호 변경이 되지 않고 있다. 해결은 빨리 하겠다. 놀라신 분들 연락 주신분들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배우 설인아가 올린 SNS해킹 피해 호소문/사진=설인아 인스타그램

이후 해커가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광고글이 또 게재됐다.

이에 설인아는 "후 해커야 너가 이기나 내가 이기나 해보자. 또 올리네"라는 글을 올렸다 지운 뒤 "일단 해결할 수 있는 최대한으로 해결"했다며 "해킹 나빠요!! 하지마세요. 정정당당하게 삽시다"라고 경고했다.

설인아의 해킹 피해에 방송인 하하는 "맞아! 나도 한 번 당했어. 사칭도 해킹도 나빠"라는 댓글을 달고 자신도 피해자라고 공감했다.

이성봉 기자 coohell@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