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투데이

김경란 근황 "어디로 가고 싶어, 어디로 왔다"..김상민 前의원 이혼 그후

오효진 입력 2018. 06. 01. 17:13

기사 도구 모음

김경란 근황이 공개됐다.

김경란은 올해 초 김상민 전 국회의원과 결혼 3년 만에 성격 차이로 이혼 소식이 전해 진 후 지난 4월 24일 자신 인스타그램에 "그동안 법원의 이혼 조정 신청을 통하여 올 초 이혼 절차를 종료하였고 원만히 합의했다"며 "지켜봐 주시면 반드시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경란 근황 / 사진=김경란 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김경란 근황이 공개됐다.

아나운서 출신 김경란은 1일 자신 인스타그램에 "어디로 가고 싶었다. 어디로 왔다. 비우기 먼저. 비우고 채우기. 바다 바람. 비오는 바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경란은 바닷가를 찾은 모습이 담겨있다.

김경란은 올해 초 김상민 전 국회의원과 결혼 3년 만에 성격 차이로 이혼 소식이 전해 진 후 지난 4월 24일 자신 인스타그램에 "그동안 법원의 이혼 조정 신청을 통하여 올 초 이혼 절차를 종료하였고 원만히 합의했다"며 "지켜봐 주시면 반드시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5월 28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결혼 3년 만에 파경한 김경란 전 아나운서의 이혼한 진짜 속사정을 집중 조명했다.

당시 홍석천은 "김상민 SNS에 사랑에 빚진자 라는 문구 하나만 봐도 어떤 사정들이 있었을 텐데 남자분 은 아내에게 미안해 하는 거 같다"고 말했고, 기자 역시 "김상민 전 의원은 내가 최선을 다했지만 부족해서 보낸다는 느낌이 강하다"며 "누가 (결혼을) 깨고 그랬다기 보다는 김경란이 조금 더 힘든 위치에 있었던 거 같다. 마음이든, 경제적이든 힘든 것이 있는 거 같다"고 추측했다.

이어 다른 기자는 "두 사람 근황을 알아봤다. 김경란은 제빵 관련해서 사업을 준비 중이라고 들었다. 김상민 의원은 의약 공부를 시작해서 사업을 구상 중에 있다고 하더라"고 말을 더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