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고두심, '라디오스타' 출연 이유.."예능 출연 하면 새로운 캐릭터 들어올까 봐"

진주희 입력 2018.05.16. 23:41

배우 고두심이 '라디오스타' 출연 이유를 밝혔다.

16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고두심, 이계인, 가수 브라이언, 차은우가 출연했다.

고두심은 출연 이유에 대해 "이 자리에 오면 지금까지 안 했던 역할이 오지 않을까 했다"며 "노리고 왔다. 그냥 왔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46년 절친인 이계인이 "아니, 그럼 컷트 수 대로 출연료를 받느냐?"며 깜짝 놀랐고, 고두심은 "그렇게 계약을 안 해봤구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고두심, MBC ‘라디오스타’ 영상 캡처

배우 고두심이 ‘라디오스타’ 출연 이유를 밝혔다.

16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고두심, 이계인, 가수 브라이언, 차은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고두심을 “예능에서 보기 참 힘든 분”이라고 소개했다. 고두심은 출연 이유에 대해 “이 자리에 오면 지금까지 안 했던 역할이 오지 않을까 했다"며 "노리고 왔다. 그냥 왔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자신의 근황에 대해 ‘나의 아저씨’에 대해 “출연료가 비싸서인지 조금만 나오고 있다. 시간이 나서 이렇게 나올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46년 절친인 이계인이 “아니, 그럼 컷트 수 대로 출연료를 받느냐?”며 깜짝 놀랐고, 고두심은 “그렇게 계약을 안 해봤구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고두심은 ‘나의 아저씨’에서 박동훈의 어머니인 변요순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진주희 기자mint_peach@hankookilbo.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