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강하늘, 아버지 식당일 돕는 모습 포착 "어버이날 선물"

입력 2018.05.10. 15:21 수정 2018.05.10. 17:36

군 복무 중인 배우 강하늘의 근황이 공개됐다.

사진에는 강하늘이 한 식당에서 앞치마를 두르고 주문을 받는 모습이 담겼다.

강하늘은 이에 대해 "휴가 때 맞춰서 아버지 칼국수 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설명했다.

강하늘은 이전에도 아버지의 식당에서 일을 돕는 모습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En]군 복무 중인 배우 강하늘의 근황이 공개됐다.

강하늘

10일 강하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강하늘이 한 식당에서 앞치마를 두르고 주문을 받는 모습이 담겼다. 강하늘은 이에 대해 “휴가 때 맞춰서 아버지 칼국수 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설명했다.

강하늘은 “어버이날에 좋은 선물, 좋은 추억이 뭐가 될까 생각하다 아르바이트로 도움을 드리자 생각했다”고 말했다.

강하늘은 이전에도 아버지의 식당에서 일을 돕는 모습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군 복무 중 휴가를 나와서도 아버지를 돕는 모습은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강하늘은 지난해 9월 입대해 헌병기동대(MC승무헌병) 소속으로 군 복무 중이다. 오는 2019년 6월 10일 전역할 예정이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