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정해인, 센터는 나야 나? '백상' 비하인드 보니..

입력 2018.05.04. 13:39

정해인이 화제의 중심에 서며, 시상식에서도 중심을 차지했다.

정해인은 최근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이어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출연하며 바른 이미지, 훤칠한 외모, 여성 시청자들의 판타지를 자극하는 연하남 캐릭터로 사랑받고 있다.

이런 가운데 정해인을 비롯한 '백상예술대상' 수상자들은 시상식이 끝난 뒤 한데 모여 단체 사진을 촬영했다.

시상식의 주인공이 된 듯 센터를 차지하고 환히 웃고 있는 정해인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정해인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정해인이 화제의 중심에 서며, 시상식에서도 중심을 차지했다.

정해인은 최근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이어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출연하며 바른 이미지, 훤칠한 외모, 여성 시청자들의 판타지를 자극하는 연하남 캐릭터로 사랑받고 있다.

이에 지난 3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D홀에서 열린 '제54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스타센추리 인기상을 받았다.

정해인은 "매 순간 진심을 다해 연기할 수 있도록 더욱 더 고민하고 노력하겠다. 사소한 것이 주는 행복도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이 되겠다. 마지막으로, 제게 주어진 감사한 길을 묵묵히 차분히 걸어가겠다. 지금 이 자리에 있게 해주신, 사랑해주신 모두 진심으로 고맙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뿐만 아니라 시상자로 나선 코미디언 박나래는 "정해인을 나래바에 초대하고 싶다"고 말하며, 그를 향한 높은 관심과 인기를 증명했다.

이런 가운데 정해인을 비롯한 '백상예술대상' 수상자들은 시상식이 끝난 뒤 한데 모여 단체 사진을 촬영했다.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 사진에는 정해인이 쟁쟁한 선후배 동료들 사이, 한 가운데 서 있다. 시상식의 주인공이 된 듯 센터를 차지하고 환히 웃고 있는 정해인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해인의 옆에는 이날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한 JTBC '미스티'의 김남주, tvN '비밀의 숲' 조승우가 나란히 서서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있다.

한편, 정해인에 대해 네티즌들은 "nara**** 핸님~ 수상소감 그레잇입니당!! 너무너무감동먹었어용~ 어쩜그리 얼굴만큼이나 말도이쁘게 잘하시는지,,축하드려용" "hhki**** 요즘 정해인 보는 낙으로 산다" "bhog**** 응원합니다~~좋은 배우로 성장하길~~~떨려서 차분히 말하는 모습까지 사랑스럽네요" "nice**** 정해인이 대세다" "bibi**** 정해인 손블리 무조건 아낀다" "jhbl**** 핸님 진짜 잘생겼어요" "sun7**** ㅋㅋㅋ핸님 언급해준거 너무 고마워요~역시 나래팍ㅋㅋ잼있어" "wldn**** 정해인 진짜동안인듯" "joan**** ㅎㅎ 쑥쓰러워하는 해인 귀염"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