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70대 스타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 美 구글 본사 러브콜

진향희 입력 2018. 05. 03. 11:36 수정 2018. 05. 03. 17:00

기사 도구 모음

42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70대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가 미국 구글 본사로부터 러브콜을 받았다.

할머니와 함께 영상 콘텐츠를 만드는 손녀 김유라씨는 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또한 "진짜 '구글에 간 박막례 할머니'라니 이 한 줄만으로도 벌써 두근거리고, 빨리 가고 싶은 마음 뿐"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박막례 할머니는 직설적인 화법을 통해 젊은층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인기 유튜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42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70대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가 미국 구글 본사로부터 러브콜을 받았다.

할머니와 함께 영상 콘텐츠를 만드는 손녀 김유라씨는 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구글 본사에서 진행하는 I/O 행사에 대한민국 대표로 초대됐다”면서 “일상 유튜버로 이례적으로 초대되어 영광이기도 하고 벌써 긴장도 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진짜 ‘구글에 간 박막례 할머니’라니 이 한 줄만으로도 벌써 두근거리고, 빨리 가고 싶은 마음 뿐”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박막례 할머니와 김씨는 오는 6일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구글 본사를 방문할 계획이다.

박막례 할머니는 직설적인 화법을 통해 젊은층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인기 유튜버다. ‘손녀와 함께하는 유럽 여행기’ , ‘시장 나갈 때 메이크업 강좌’, ‘손주 귀 파주기 ASMR’ 등 친근하고 유쾌한 콘텐츠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 매셔블, 로이터 통신, 워싱턴 포스트까지 다양한 해외 매체들이 할머니를 소개했고, 미국 보그지에서도 할머니의 남다른 패션 감각을 조명했다.

happy@mk.co.kr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