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섹션TV' 톰홀랜드부터 베네딕트까지 "한국와서 기뻐"

이정호 기자 입력 2018.04.16. 21:32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홍보를 위해 내한한 할리우드 배우들이 한국 팬들에게 인사말을 남겼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연예정보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홍보를 위해 내한한 배우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배우들 "한국에 와서 정말 좋다. 공항에서부터 꽃을 받는 등 기분이 좋았다"며 한국을 방문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배우들은 "오늘 저녁에 특별한 한정식을 먹는다고 들었다"며 설레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홍보를 위해 내한한 할리우드 배우들이 한국 팬들에게 인사말을 남겼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연예정보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홍보를 위해 내한한 배우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히들스턴, 톰 홀랜드, 폼 클레멘티에프는 '섹션TV'를 만났다. 이날 배우들 "한국에 와서 정말 좋다. 공항에서부터 꽃을 받는 등 기분이 좋았다"며 한국을 방문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배우들은 "오늘 저녁에 특별한 한정식을 먹는다고 들었다"며 설레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가장 가지고 싶은 능력으로 톰 홀랜드는 '슬링링'을 통해 원하는 곳으로 갈 수 있는 공간이동 능력을 꼽았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