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아시아경제

설현, 다이어트 비법은?.."내 사진 보며 자극 받는다"

온라인이슈팀 입력 2018. 03. 19. 14:22

기사 도구 모음

그룹 AOA 설현 측이 허위 합성 사진에 대해 강경대응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과거 설현이 한 방송에서 꼽은 본인의 리즈 사진이 재조명되고 있다.

한편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온라인상에 유포된 설현 허위 합성 사진에 관련해 "합성 사진을 제작하는 것은 물론 허위 사실과 함께 이를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처를 할 것입니다"면서 "제작 및 유포자를 찾아 엄중하게 처벌을 받도록 할 것이다"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캡처

그룹 AOA 설현 측이 허위 합성 사진에 대해 강경대응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과거 설현이 한 방송에서 꼽은 본인의 리즈 사진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설현은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날 MC가 “몸매 하면 설현 씨 아니냐. 다이어트 비법이 있냐?”고 묻자 설현은 “내 사진을 보면서 자극받는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살이 쪘을 때 사진을 비교해보면서 다이어트를 한다”고 덧붙였다.

본인의 리즈 시절을 꼽아달라는 질문에 설현은 “드레스 입는 것을 좋아한다”며 한 시상식에서 찍힌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한편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온라인상에 유포된 설현 허위 합성 사진에 관련해 “합성 사진을 제작하는 것은 물론 허위 사실과 함께 이를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처를 할 것입니다”면서 “제작 및 유포자를 찾아 엄중하게 처벌을 받도록 할 것이다”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