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D포토] 김진우-유병재-돈스파이크-박건형-김보성-권현빈 '착하게살자'

안성후 기자 입력 2018.01.18. 14:22 수정 2018.01.18. 14:46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착하게살자'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렸다.

이날 제영재PD, 김민종PD, 배우 김보성, 박건형, 가수 돈스파이크, 위너 김진우, 방송인 유병재, JBJ 권현빈이 참석했다.

'착하게 살자'에는 배우 김보성, 박건형, 방송인 김종민, 작곡가 돈스파이크, 방송인 유병재, 그룹 위너의 김진우와 JBJ의 권현빈이 출연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착하게살자' 제작발표회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착하게살자’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렸다.

이날 제영재PD, 김민종PD, 배우 김보성, 박건형, 가수 돈스파이크, 위너 김진우, 방송인 유병재, JBJ 권현빈이 참석했다.

착하게 살자’는 죄를 짓고 처벌을 받는 실제 과정을 공개한다. 단순 교도소 체험이 아닌 구속부터 재판, 수감까지 사법 시스템이 작동하는 일련의 과정을 리얼하게 보여주는 국내 최초 사법 리얼리티다.

프로그램의 연출은 ‘무한도전’ 제영재 PD와 ‘진짜사나이’ 김민종PD가 맡았다. 이들은 “교정 공무원들의 노고를 심도 있게 다루고, ‘죄를 짓지 말자’는 공익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이 프로그램을 기획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현실감 넘치는 연출을 위해 법무부 협조 아래 실제 경찰서, 법원, 구치소, 교도소에서 촬영을 했으며 현직 교도관, 경찰관 및 법조인들도 직접 참여했다. 또한 상대적으로 조명 받지 못했던 교정공무원들의 노고까지 담아냈다. 제작진은 법조인들에게 법률 자문 역시 엄격하게 받으며 완성도 높은 사법 리얼리티를 구현할 전망이다.

‘착하게 살자’에는 배우 김보성, 박건형, 방송인 김종민, 작곡가 돈스파이크, 방송인 유병재, 그룹 위너의 김진우와 JBJ의 권현빈이 출연한다. 또 이들을 위해 막강한 연예계 도우미 군단이 깜짝 출연할 예정이다. 1월 19일 밤 9시 첫 방송.

[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news@tvdaily.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