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동아

'신상터는 녀석들' 경리♥정진운, 도쿄 데이트 "갖고 싶은 거 다 말해"

입력 2017. 12. 29. 13:52

기사 도구 모음

가수 정진운과 경리가 도쿄 데이트를 즐겼다.

오늘(29일) 방송되는 '신상터는 녀석들'에서는 일본의 아이디어 상품을 찾아 나선 허경환, 정진운, 경리, 나르샤의 모습이 그려진다.

도쿄의 캐릭터 전문점에 들른 경리는 곰 모양의 가방을 보며 "귀엽다"라며 좋아하자 정진운운 "사줘? 갖고 싶은 거 있으면 다 얘기해!"라며 선물을 안기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신상터는 녀석들’ 경리♥정진운, 도쿄 데이트 “갖고 싶은 거 다 말해”

가수 정진운과 경리가 도쿄 데이트를 즐겼다.

오늘(29일) 방송되는 '신상터는 녀석들'에서는 일본의 아이디어 상품을 찾아 나선 허경환, 정진운, 경리, 나르샤의 모습이 그려진다.

프로그램 공식 커플로 불리는 진운과 경리는 한 팀이 되어 도쿄 자유여행을 즐기며 쇼핑에 나섰다. 그러던 중 경리는 정진운의 팔짱을 꼈고, 이에 정진운은 “깜빡이 좀 켜고 들어와”라며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면서도 연신 싱글벙글 웃음을 감추지 못했고, 알콩달콩 둘만의 데이트를 이어갔다.

도쿄의 캐릭터 전문점에 들른 경리는 곰 모양의 가방을 보며 “귀엽다”라며 좋아하자 정진운운 “사줘? 갖고 싶은 거 있으면 다 얘기해!”라며 선물을 안기기도 했다. 경리도 정진운에게 작사. 작곡을 위한 노트를 선물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쇼핑의 메카, 쇼핑의 천국 도쿄를 탈탈 털은 '신상터는 녀석들' 일본 특집은 오늘(금요일) 밤 9시 30분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