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범죄도시' 하준, '라디오로맨스' 출연확정..윤두준 매니저 役

입력 2017.12.19. 18:07

배우 하준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에 합류한다.

엘엔컴퍼니는 "하준이 '라디오 로맨스'에 캐스팅됐다"고 19일 밝혔다.

​한편 하준 외에 윤두준과 김소현, 윤박, 걸스데이 유라, 곽동연 등이 출연하는 '라디오 로맨스'는 '저글러스' 후속으로 내년 1월 방송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배우 하준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에 합류한다.

엘엔컴퍼니는 “하준이 ‘라디오 로맨스’에 캐스팅됐다”고 19일 밝혔다.

‘라디오 로맨스’는 대본 없이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폭탄급 톱 배우 지수호(윤두준 분)와 그를 DJ로 섭외한 글 쓰는 것 빼고 다 잘하는 라디오 서브 작가 송그림(김소현)의 로맨스를 그린다.

하준은 극 중 지수호의 오랜 매니저 김준우 역을 맡는다. 고졸 출신으로 로드부터 시작해 실력 하나로 기획이사까지 올라왔고 지수호의 일거수일투족을 지키고 있다. 내 배우를 위해서라면 나쁜놈, 미친놈, 모든 악역을 자처하는 김준우는 인생에 딱 한 번, 톱 여배우였던 진태리(유라)와 썸을 탔던 과거가 있는 인물이다.

하준은 영화 ‘범죄도시’ 흥행 직후 영화 ‘리메인’에 이어 최근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마지막 식사를 만드는 여자’에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는 소식을 전했다. 여기에 ‘라디오 로맨스’까지 연달아 캐스팅 소식을 전하며 2018년 다양한 작품 활동을 예고했다.

​한편 하준 외에 윤두준과 김소현, 윤박, 걸스데이 유라, 곽동연 등이 출연하는 ‘라디오 로맨스’는 ‘저글러스’ 후속으로 내년 1월 방송 예정이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엘엔컴퍼니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