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감빵생활' 정해인, 신재하와 훈훈케미 "착한 두 남자, 다시 만났다"

입력 2017. 12. 15. 10:2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슬기로운 감빵생활’ 정해인X신재하 사진=신재하 인스타그램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다시 만난 배우 정해인과 신재하가 훈훈한 우정을 뽐냈다.

지난 14일 배우 신재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렇게 착하던 두 사람은 감빵에서 다시 만납니다…”라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그는 정해인과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정해인은 죄수복을 입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설렘 가득한 눈빛과 미소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이 모습에 팬들은 “두 분 너무 훈훈하네요”, “진정 착한 투샷입니다” “이 조합 제발 영원히”, “응원합니다” 등 애정가득한 반응을 남겼다.

정해인과 신재하는 지난달 종영한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두 사람은 변함없는 케미로 보는 이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현재 정해인은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연출 신원호)에서 중대원을 무자비하게 폭행해 사망까지 이르게 한 유대위 역으로 출연중이다. 신재하는 지난 14일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하는 공시생으로 어려운 형편에 합의금이 없어 교도소에 오게 된 김민성 역으로 깜짝 출연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