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더쇼' 러블리즈, 카드-사무엘 꺾고 1위 등극 '눈물'

윤정미 기자 입력 2017. 11. 28. 20:02

기사 도구 모음

걸그룹 러블리즈가 카드와 사무엘을 꺾고 '더쇼'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더쇼 초이스'후보에는 러블리즈와 카드, 사무엘이 이름을 올렸다.

신곡 '종소리'를 들고 컴백한 러블리즈가 이날 1위의 주인공이 됐다.

러블리즈는 1위 등극에 눈물을 보이며 감격한 반응을 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더쇼' 방송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윤정미 기자 = 걸그룹 러블리즈가 카드와 사무엘을 꺾고 '더쇼' 1위를 차지했다.

28일 SBS MTV에선 '더쇼'가 방송됐다. 이날 '더쇼 초이스'후보에는 러블리즈와 카드, 사무엘이 이름을 올렸다.

신곡 '종소리'를 들고 컴백한 러블리즈가 이날 1위의 주인공이 됐다. 러블리즈는 1위 등극에 눈물을 보이며 감격한 반응을 보였다.

이날 러블리즈 멤버들은 소속사 식구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고 이어 팬들이 있었기에 오늘의 기쁨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러블리즈 되겠다"고 1위 소감을 전했다.

galaxy98@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