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경향

'슈주' 강인, 여친 폭행 신고로 새벽 경찰 출동

강주일 기자 joo1020@kyunghyang.com 입력 2017.11.17. 08:4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룹 슈퍼주니어의 강인(본명 김영운)이 술에 취해 여자친구를 폭행한다는 신고가 들어와 한때 경찰이 출동하는 등 소동을 빚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17일 오전 4시 30분쯤 강남구 신사동의 한 주점에서 ‘강인이 여자친구를 폭행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그러나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아 정식 입건은 하지 않고 피해자와 격리한 뒤 강인을 훈방 조치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피해자는 여자친구라고 주장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슈퍼주니어 강인

폭행은 반의사불벌죄로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으면 처벌할 수 없다.

강인은 앞서 2009년과 지난해 두 차례 음주운전을 해 벌금형을 선고받은 적이 있다. 최근 슈주 멤버 최시원의 반려견이 사람을 물어 사망하는 사고가 벌어지는 등 컴백한 슈퍼주니어에 악재가 이어지고 있다.

<강주일 기자 joo1020@kyunghyang.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