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NCT 127, 일본 첫 이벤트 성황리 개최..4개 도시 팬들과 소통

입력 2017.11.05. 10:40

그룹 NCT 127이 일본에서의 첫 이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날 NCT 127은 '소방차', 'Cherry Bomb'(체리 밤) 등 히트곡 무대를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함께 선사함은 물론, '무한적아'의 일본어 버전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해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그룹 NCT 127이 일본에서의 첫 이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NCT 127은 지난 4일 오후 12시 일본 도쿄에 위치한 nicofarre(니코파레)에서 첫 단독 이벤트 'NCT 127 The Introduction 'connect'(엔시티 127 디 인트로덕션 "커넥트")를 개최, 다채로운 음악 색깔과 강렬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무대로 현지 팬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날 NCT 127은 '소방차', 'Cherry Bomb'(체리 밤) 등 히트곡 무대를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함께 선사함은 물론, '무한적아'의 일본어 버전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해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특히 NCT 127은 2018년 봄 일본 데뷔를 깜짝 예고해 공연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으며, 도쿄, 나고야, 오사카, 후쿠오카 등 4개 도시에서 펼칠 쇼케이스 투어 소식도 발표해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더불어 멤버 유타는 "일본 첫 이벤트에서 저희의 매력을 보여 드리게 돼 기쁘다. 오늘 여러분과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어 즐거웠고, 일본 데뷔도 결정된 만큼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 드린다"고 말했으며, 리더 태용도 "항상 좋은 추억을 만들어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유창한 일본어로 인사를 전해 열띤 호응을 얻었다.

또 NCT 127은 도쿄 이벤트를 마친 뒤 지역별로 멤버를 나눠 이동, 태일, 유타, 해찬이 나고야를, 재현, 쟈니, 마크가 오사카를, 태용, 도영, 윈윈이 후쿠오카를 방문해 오후 7시 30분부터 동시에 이벤트를 열었으며, 각 지역에 관한 퀴즈, 뮤직비디오 중 기억에 남는 장면 등 다양한 토크로 하루 동안 전국의 팬들과 가깝게 소통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NCT 127은 그룹 활동은 물론 각종 드라마 OST 참여, 라디오 DJ, 음악 프로그램 MC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며 글로벌한 사랑을 받고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