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차태현 "'한끼줍쇼', 1주년 맞을 줄 몰랐다"

손예지 입력 2017. 10. 18. 23:19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차태현이 JTBC '한끼줍쇼'가 1주년을 맞을 줄 몰랐다고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경규는 차태현에게 "출연한 영화는 12월에 개봉하지 않냐"며 지금 이 시기에 '한끼줍쇼'에 출연한 이유를 물었다.

그러자 차태현은 "'한끼줍쇼' 첫 방송 다음 주부터 섭외 요청을 받았다"면서 "미루다 미루다 출연한 것이다. '한끼줍쇼'가 1년 동안 할 줄은 몰랐다. 계속 찜찜해서 나왔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차태현 /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배우 차태현이 JTBC ‘한끼줍쇼’가 1주년을 맞을 줄 몰랐다고 털어놨다.

18일 오후 방송된 ‘한끼줍쇼’에는 차태현과 이연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망원동에서 한끼에 도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경규는 차태현에게 “출연한 영화는 12월에 개봉하지 않냐”며 지금 이 시기에 ‘한끼줍쇼’에 출연한 이유를 물었다.

그러자 차태현은 “‘한끼줍쇼’ 첫 방송 다음 주부터 섭외 요청을 받았다”면서 “미루다 미루다 출연한 것이다. ‘한끼줍쇼’가 1년 동안 할 줄은 몰랐다. 계속 찜찜해서 나왔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