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연예일반

[단독]엑소 수호, 뮤지컬 데뷔..'더 라스트 키스' 주인공

강희정 입력 2017. 10. 16. 16:28 수정 2017. 10. 16. 16:41
음성재생 설정

이동통신망에서 음성 재생시
별도의 데이터 요금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그룹 엑소(EXO) 수호가 18일 오전 서울 광장동 그랜드워커힐호텔 애스톤하우스에서 열린 정규 4집 ‘THE WAR’ 컴백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엑소 수호가 뮤지컬 무대에 데뷔한다.

16일 복수의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엑소 수호는 오는 12월 개막하는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 남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더 라스트 키스'는 앞서 '황태자 루돌프'로 공연되다 올해 작품명을 바꾸고 무대에 오른다. 황태자 루돌프와 마리 베체라의 애절한 사랑을 서정적이고 유려한 선율에 담은 프랭크 와일드혼의 음악을 바탕으로 과감한 변화를 시도한다.

수호는 데뷔 후 처음으로 뮤지컬에 도전한다. 가창력 뿐 아니라 다수 작품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수호는 뮤지컬 데뷔작부터 주연을 꿰차며 활동 스펙트럼을 넓힌다.

한편 '더 라스트 키스'는 오는 12월 14일부터 2018년 3월 11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 예정이다.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