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이태임, 다이어트 얼마나 무리했길래?.."수전증에 귀 까지 안들렸다"

입력 2017.10.01. 13:39

배우 이태임이 '아는형님'에 출연 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과거 다이어트로 겪은 후유증이 재조명됐다.

이태임은 과거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 다이어트 후유증에 관한 이야기를 전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MC 이영자는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 촬영 당시 너무 많이 감량을 해서 주름이 생겼더라"라며 장난스럽게 이태임에 말을 건냈다.

이와 관련해 이태임은 자신만의 다이어트법을 지난 한 방송에서 전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태임=MBN스타 DB

배우 이태임이 '아는형님'에 출연 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과거 다이어트로 겪은 후유증이 재조명됐다.

이태임은 과거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 다이어트 후유증에 관한 이야기를 전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MC 이영자는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 촬영 당시 너무 많이 감량을 해서 주름이 생겼더라”라며 장난스럽게 이태임에 말을 건냈다.

이에 이태임은 “지금은 드라마 촬영때 보다 8kg이 쪘다”며 “주변 지인부터 대중까지 그 모습을 싫어하셨다. 그래서 많이 생각을 바꿨다”고 전했다.이어 “다시 체중을 늘린 이유가 몸에 후유증이 생겼기 때문이다”며 “귀가 먹먹하고 윙윙거리면서 안들리고 픽픽 쓰러지고 수전증도 왔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와 관련해 이태임은 자신만의 다이어트법을 지난 한 방송에서 전한 바 있다. 당시 “하루에 밥을 세 숟가락 먹는다”며 “하루 세 끼를 밥 한 숟가락씩 먹으며 6개월을 버텼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