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김현중 측 "12월 2일 콘서트 확정..새 앨범 발매 시기 미정"[공식]

황소영 입력 2017.09.22. 16:10 수정 2017.09.22. 16: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간스포츠 황소영]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 본격적인 활동을 재개한다.

김현중의 소속사 관계자는 22일 일간스포츠에 "12월 2일 콘서트를 확정했다. 새 앨범의 발매 시기는 현재 미정이다. 조율 중이다"라고 밝혔다.

지난 4월 전역한 김현중은 국내 팬미팅 일정을 시작, 해외를 위주로 활동했다. 국내 활동엔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었을 터. 몸을 사리던 그는 올해 말 콘서트를 확정 지으며 새 앨범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가수로서의 모습으로 먼저 팬들과 만나겠다는 계획. 그의 추후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김현중은 군 복무 중 전 여자친구 A씨와 임신·폭행 논란에 휩싸이며 법정 공방을 벌였다. 전역 이후엔 음주 운전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기소됐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