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이국적 미모' 이엘리야, 혼혈 배우? "순수 한글 이름.. 토종 한국인"

한아란 입력 2017. 09. 11. 09:54

기사 도구 모음

이엘리야가 SBS '런닝맨'에 출연해 활약한 가운데, 그의 국적이 눈길을 끈다.

특히 그는 이국적인 외모와 특이한 이름 때문에 혼혈이나 국적에 대한 오해를 많이 받아왔다.

이엘리야는 지난달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해 이름이 본명이냐는 질문에 "본명이다. 성경에 나오는 인물의 이름이다"라고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엘리야. 사진| 이엘리야 인스타그램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아란 인턴기자]

이엘리야가 SBS ‘런닝맨’에 출연해 활약한 가운데, 그의 국적이 눈길을 끈다.

배우 이엘리야는 지난 2013년 tvN '빠스껫 볼'을 통해 데뷔해 '참 좋은 시절', '돌아온 황금복', '쌈, 마이웨이'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데뷔 당시 이엘리야는 눈에 띄는 이목구비와 신인 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그는 이국적인 외모와 특이한 이름 때문에 혼혈이나 국적에 대한 오해를 많이 받아왔다.

이엘리야는 지난달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해 이름이 본명이냐는 질문에 "본명이다. 성경에 나오는 인물의 이름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순수 한글이라 정말 한국적인 이름이라고 생각하는데, 이름과 이국적인 외모가 더해져서 오해를 부르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한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특이한 이름과 이국적인 외모 때문인지 ‘혼혈 아니냐’는 오해를 하신다”며 “저는 호박과 두부가 듬뿍 들어간 된장찌개를 좋아하는 토종 한국인이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엘리야는 10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엉성한 섹시 댄스로 반전 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wmkco@mkinternet.com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