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진지희, 물오른 '성숙美'.. 빵꾸똥꾸 모습은 어디로?

이나래 입력 2017.07.21. 17:51 수정 2017.07.21. 18:03

아역스타 출신 배우 진지희가 한층 성숙하고 여성스러운 미모를 뽐냈다.

진지희는 20일 자신의 SNS에 "#아이 뜨거워라 #폭염주의보"라는 글과 함께 고개를 옆으로 돌리게 만드는 한 장의 셀카를 업로드 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지희는 빵꾸똥꾸 시절과는 다르게 청순하고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한편, 진지희는 지난 2009년 방송된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서 매회 "이 빵꾸똥꾸야"라고 외쳐 '빵꾸똥꾸'라는 별명을 얻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진지희. 사진l진지희 인스타그램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나래 인턴기자]

아역스타 출신 배우 진지희가 한층 성숙하고 여성스러운 미모를 뽐냈다.

진지희는 20일 자신의 SNS에 "#아이 뜨거워라 #폭염주의보"라는 글과 함께 고개를 옆으로 돌리게 만드는 한 장의 셀카를 업로드 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지희는 빵꾸똥꾸 시절과는 다르게 청순하고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그는 편안해보이는 흰색 티셔츠를 입고 손으로 얼굴을 받치며 활짝 웃고 있다. 특히 긴 생머리가 여성미를 돋보이게 하고, 다홍빛 틴트가 상큼발랄한 과즙미를 발산해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한편, 진지희는 지난 2009년 방송된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서 매회 "이 빵꾸똥꾸야"라고 외쳐 '빵꾸똥꾸'라는 별명을 얻었다.

narae1225@mk.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