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레드벨벳 웬디, 팬들 걱정하게 만든 '앙상 몸매'

양민희 입력 2017.07.15. 07:34

지난 12일 레드벨벳은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챔피언' 무대에 섰다.

해당 방송이 나간 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메인 포털 사이트에는 웬디의 갈비뼈가 보이는 무대 사진과 함께 우려의 목소리가 담긴 글들이 게재됐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통통해도 말라도 팬들 눈에는 다 예쁘니까 살 가지고 스트레스 안 받으면 좋겠다. 춤도 거친데 건강에 문제가 있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웬디를 걱정하는 댓글을 남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지난 12일 레드벨벳은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챔피언' 무대에 섰다.

이날 레드벨벳 멤버들은 신곡 '빨간 맛(Red Flavor)' 노래와 안무를 소화했다.

해당 방송이 나간 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메인 포털 사이트에는 웬디의 갈비뼈가 보이는 무대 사진과 함께 우려의 목소리가 담긴 글들이 게재됐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통통해도 말라도 팬들 눈에는 다 예쁘니까 살 가지고 스트레스 안 받으면 좋겠다. 춤도 거친데 건강에 문제가 있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웬디를 걱정하는 댓글을 남겼다.

앞서 웬디는 지난 2월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40세 정도 되면 원 없이 먹을거다"라고 전해 발언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스포츠서울 DB, MBC '뮤직 '쇼! 챔피언' 방송화면 캡처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