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타뉴스

'폐렴' 가인, 악플러들과 폭풍 SNS 맞짱 "임신아니고요"

길혜성 기자 입력 2017. 06. 01. 08:21 수정 2017. 06. 01. 08:25

기사 도구 모음

브라운아이드걸스의 가인이 SNS를 통해 악플러들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확실히 전했다.

가인은 지난 5월 31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차례 글과 사진을 올렸다.

가인은 이 게시물들을 통해 최근 자신이 병원 측으로부터 '폐렴' '공황 발작을 동반한 불안 장애' '불면증' 등의 진단을 받았음을 알렸다.

가인은 이 글들과 사진을 통해 자신의 건강에 대해 악플을 남긴 사람들에 직접 본인의 입장을 당당히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길혜성 기자]
가인 / 사진=스타뉴스

브라운아이드걸스의 가인이 SNS를 통해 악플러들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확실히 전했다.

가인은 지난 5월 31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차례 글과 사진을 올렸다.

가인은 이 게시물들을 통해 최근 자신이 병원 측으로부터 '폐렴' '공황 발작을 동반한 불안 장애' '불면증' 등의 진단을 받았음을 알렸다. 또한 자신의 건강에 관해 악성 댓글을 단 사람들에 대해 "의아하면 니가 직접 찾아오렴, 내가 질질 짜고 고소할 것 같니, 직접 와라. 나한테"라며 "영동 세브란스로 가서 확인해" 등이라며 대응했다.

가인은 또 "왜 모든 여자 연예인들이 산부인과를 숨어다녀야 합니까, 내과나 외과는 그냥 가면서, 그리고 임신은 축복할 일입니다, 근데 전 임신이 아니고요, 모든 여자 연예인분들이 당당히 병원을 갔음합니다"란 글도 남겼다.

가인은 이 글들과 사진을 통해 자신의 건강에 대해 악플을 남긴 사람들에 직접 본인의 입장을 당당히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