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이동건♥조윤희, 드라마 인연→공개열애→결혼·임신까지[종합]

정유나 입력 2017. 05. 02. 12:17 수정 2017. 05. 02. 15:1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동건과 조윤희가 열애 인정 3개월 만에 결혼한다.

조윤희 소속사 측 역시 "두 사람이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새 생명의 기쁨과 함께 한 가정을 이루어 새롭게 출발하는 이동건씨와 조윤희씨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축복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또한, 배우로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 보내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이동건과 조윤희가 열애 인정 3개월 만에 결혼한다. 이미 혼인신고도 마쳤으며, 두 사람 사이에 2세도 생겼다.

2일 이동건 소속사는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을 인연으로 사랑을 키워 온 이동건, 조윤희씨가 결혼으로 그 결실을 맺게 됐습니다"고 조윤희와 이동건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이와 함께 결혼을 준비하던 과정에서 귀한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두 사람은 먼저 서류상으로 법적 부부가 된 상태로, 결혼식은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를 마친 후 치를 예정입니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조윤희 소속사 측 역시 "두 사람이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새 생명의 기쁨과 함께 한 가정을 이루어 새롭게 출발하는 이동건씨와 조윤희씨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축복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또한, 배우로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 보내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이동건은 팬카페를 통해 결혼을 앞둔 심경이 담긴 편지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작품에서 만나 사랑을 키워오던 저와 배우 조윤희씨는 서로에 대한 믿음과 사랑을 바탕으로 최근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으로 부부가 되었다. 그리고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저와 조윤희씨에게 새 생명이 찾아오는 기쁨까지 얻게 됐고, 감사하고 설레는 마음으로저희 두사람의 2세를 기다리고 있다"면서 "제가 더 좋은 배우가 되기 위해, 더 행복한 사람이 되기 위해 내린 결정인 만큼 여러분들의 격려와 축복을 받고 싶은 마음도 큽니다. 여러분들이 보내주시는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더 좋은 배우, 바람직한 가장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동건과 조윤희는 KBS'월계수양복점'을 통해 첫 호흡을 맞췄다. 각각 이동진과 나연실 역을 맡아 갖은 역경을 이겨내고 사랑의 결실을 맺는 커플의 모습을 보여줬다. 드라마 종영과 함께 사랑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2월 공개연애를 시작, 두 사람은 방송에서 서로애 대한 애정을 거리낌 없이 표현하며 알콩달콩한 연애를 이어갔다. 특히 이동건은 조윤희가 진행 중인 라디오 프로그램을 직접 찾아가 선물을 주고, 하와이 일정에도 함께 하는 등 적극적으로 외조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공개열애 3개월만에 결혼이라는 결실을 맺게됐다.

jyn2011@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