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단독] 류수영♥박하선, 부모된다..'임신했어요'

박현택 입력 2017. 04. 25. 05:58 수정 2017. 04. 25. 16:35

기사 도구 모음

류수영·박하선 부부가 부모가 된다.

류수영과 박하선은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드라마 '투윅스'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열애 사실을 당당히 공개하며 공개 연애를 즐긴 류수영과 박하선은 올해 1월 22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연예계 소문난 잉꼬부부로 불리는 류수영과 박하선의 러브스토리는 대중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박현택 기자] 류수영·박하선 부부가 부모가 된다.

관계자에 따르면 부부는 최근 임신 사실을 확인하고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 임신 초기로 현재 태아와 임신부 모두 건강한 상황. 이로써 지난 1월 결혼한 두 사람은 부모가 되어 아름다운 가정을 꾸리게 됐다.

류수영과 박하선은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드라마 '투윅스'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극 중 약혼자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이후 2014년 말부터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 열애 사실을 당당히 공개하며 공개 연애를 즐긴 류수영과 박하선은 올해 1월 22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연예계 소문난 잉꼬부부로 불리는 류수영과 박하선의 러브스토리는 대중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류수영은 지난 13일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집에서도 데이트를 하는 기분이다. 결혼하기 전에 하도 결혼에 대한 부정적인 얘기를 많이 하는 사람이 많은데 난 모르겠다"며 "둘만의 우주가 생긴 기분"이라고 말해 부러움을 샀다.

'예비 엄마' 박하선은 2005년 SBS '사랑은 기적이 필요해'로 데뷔했다. 이후 시트콤 사극 '동이' 외에 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과 드라마 '유혹', '쓰리데이즈'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 tvN 드라마 '혼술남녀'에서 인상깊은 연기력을 선보였다.

류수영은 1999년 SBS '최고의 밥상'으로 데뷔한 후 '동네변호사 조들호', '끝없는 사랑', '투윅스', '마이 프린세스', '불량커플' 등에서 호연을 펼쳤다. 현재 KBS 2TV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남자 주인공 차정환 역할을 맡으며 드라마의 높은 시청률를 견인하고 있다.

ssalek@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