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허양임 "남편 고지용, 육아예능으로 복귀해 당황"

문완식 기자 입력 2017. 03. 27. 08:55

기사 도구 모음

고지용이 아내 허양임이 남편이 10년 만에 연예계에 복귀하며 육아예능을 택해 당황스러웠다고 밝혔다.

허양임은 27일 공개됨 매거진 우먼센스 4월호 화보 인터뷰에서 "연애할 때도 남편은 이미 연예계를 떠난 지 10년이 넘은 일반인이었다"라며 "복귀 프로그램이 육아 예능이라는 점에서 처음에는 당황 했다"고 말했다.

고지용은 지난 1월부터 KBS 2TV 육아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아들 승재와 출연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고지용과 아들 승재 /사진제공=우먼센스&그림공작소
고지용과 아들 승재 /사진제공=우먼센스&그림공작소

고지용이 아내 허양임이 남편이 10년 만에 연예계에 복귀하며 육아예능을 택해 당황스러웠다고 밝혔다.

허양임은 27일 공개됨 매거진 우먼센스 4월호 화보 인터뷰에서 "연애할 때도 남편은 이미 연예계를 떠난 지 10년이 넘은 일반인이었다"라며 "복귀 프로그램이 육아 예능이라는 점에서 처음에는 당황 했다"고 말했다.

고지용은 지난 1월부터 KBS 2TV 육아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아들 승재와 출연 중이다.

고지용 가족 /사진제공=우먼센스&그림공작소
고지용 가족 /사진제공=우먼센스&그림공작소

허양임은 "하지만 남편의 선택을 존중했고, 결과적으론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고지용 역시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이 쉽지 않았음을 밝혔다.

고지용은 "방송 출연 후 일거수일투족이 관심의 대상이 되니 부담스러운 부분도 있었다"며 "하지만 아이가 커가는 모습을 눈으로 보고 마음에 담을 수 있다는 점에서는 좋다"고 했다.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