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데일리안

'보이스' 김재욱 살인파티, 섬뜩한 촬영현장 사진

스팟뉴스팀 입력 2017. 03. 12. 14:27

기사 도구 모음

OCN '보이스'에서 김재욱에게 죽임을 당할 위기에 처한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12일 sidusHQ 공식 트위터에는 백성현의 촬영 현장 사진과 함께 "피칠갑이 된 채 위기에 처해진 백성현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합니다. 과연 백성현은 김재욱에게 죽임을 당하게 될까요?"라는 글이 게재되었다.

이렇게 피칠갑이 되어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는 백성현이 출연하는 OCN '보이스'는 오늘 밤 10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보이스' 김재욱의 살인파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 싸이더스HQ 공식 트위터

OCN '보이스'에서 김재욱에게 죽임을 당할 위기에 처한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12일 sidusHQ 공식 트위터에는 백성현의 촬영 현장 사진과 함께 "피칠갑이 된 채 위기에 처해진 백성현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합니다. 과연 백성현은 김재욱에게 죽임을 당하게 될까요?"라는 글이 게재되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백성현은 얼굴에 피 범벅이 되어 누군지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망가져 있는가 하면, 찬 바닥에 정신을 잃고 누워있는 사진에서는 장혁이 맥박을 짚으며 살아있는지 확인까지 하고 있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는 동시에 생사에 대한 궁금증도 불러일으키고 있다.

지난 11일에 방송된 드라마 '보이스' 15화 끝부분에서 대식(백성현 분)이 태구(김재욱 분)의 비밀의 장소로 납치되어 살려달라고 애원하는 장면이 그려져 끝내 죽임을 당하게 될지 아니면 진혁(장혁 분)과 권주(이하나 분)의 도움으로 구사일생하게 될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 상황이다.

한편 대식은 진혁(장혁 분)을 친형처럼 따르며, 다양한 사건을 해결해 왔지만 은형동 살인사건을 비롯해 여러 사건의 경찰청 내부 조력자 역할을 한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줬다.

하지만 이는 대식의 아버지가 뺑소니 사고로 사람을 죽였고, 현장에서 대식은 남상태의 부하를 죽이게 되면서 약점이 잡혀 어쩔 수 없이 빨대 노릇을 할 수 밖에 없었던 상황이 드러나 시청자들의 동정심을 자극하기도.

이렇게 피칠갑이 되어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는 백성현이 출연하는 OCN '보이스'는 오늘 밤 10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Copyrights ⓒ (주)이비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