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김과장' 준호, 복수 실패 남궁민 심기 건드리다 "새우 닮아봐"

손효정 입력 2017.03.08. 22:54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남궁민이 준호에게 분노했다.

8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박재범 극본, 이은진 최준호 연출)에서 서율(준호)은 김성룡(남궁민)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

뛰는 성룡 위에 서율이 있었고, 성룡의 복수는 쉽지 않았다. 서율은 성룡에게 "새우 좀 닮아봐. 새우 심장이 머리에 있다. 가슴으로만 일하니깐 하나도 되는 일이 없는 것이다. 맨날 나 쫓아다닌다고 경리부 일도 제대로 못 했을 것 아냐"라면서 자극했다. 

성룡은 "그런 놈이 대표가 되면 안 된다"면서 반격을 예고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KBS2 '김과장' 화면 캡처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