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김희찬, '자체발광 오피스' 출연.. 무결점 매력 뽐낸다

조현주 입력 2017. 02. 28. 09:22

기사 도구 모음

김희찬이 엄친아 캐릭터로 안방극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2017 MBC 특집극 '빙구'에서 다방DJ 장은석 역을 통해 눈길을 끌었던 신예 김희찬이 MBC '자체발광 오피'(극본 정회현, 연출 정지인 박상훈)에 캐스팅되어, 고아성·하석진·김동욱 등과 호흡을 맞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김희찬 / 사진=키이스트 제공

김희찬이 엄친아 캐릭터로 안방극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2017 MBC 특집극 ‘빙구’에서 다방DJ 장은석 역을 통해 눈길을 끌었던 신예 김희찬이 MBC ‘자체발광 오피'(극본 정회현, 연출 정지인 박상훈)에 캐스팅되어, 고아성·하석진·김동욱 등과 호흡을 맞춘다.

‘자체발광 오피스’는 시한부 삶에 충격 받고 180도 변신하는 슈퍼을의 사이다 오피스 입문기. 2016년 상반기 MBC 드라마극본 공모 시상식에서 미니시리즈부문 우수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드라마에서 김희찬은 엄청난 경쟁을 뚫고 입사한 엘리트 신입사원 오재민 역을 맡았다. 전작 ‘프로듀사’, ‘치즈인더트랩’ 등에서 넉살 좋은 능청 매력을 뽐내며 ‘국민 남동생’으로 활약했던데 이어 이번에는 ‘무결점 엄친아’로의 색다른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특히, 매력만점 오피스남 스타일로 한층 성숙해진 연기력을 뽐낼 것으로 예상돼 더욱 기대를 모은다.

키이스트 측은 “김희찬은 다수의 작품에서 안정적이면서 풋풋한 매력으로 주목 받았을 뿐만 아니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배우이다”라면서 “김희찬이 이번 작품에서 리얼한 직장인의 모습을 그려내기 위해 외모, 스타일, 연기 등 다방면으로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시청자들의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자체발광 오피스’는 ‘미씽나인’ 후속으로 오는 3월 15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 예정.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