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이시영 "근육, 가끔은 보기 싫다..종아리알 좀" 망언

한현정 입력 2017.02.05. 17:26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몸짱배우 이시영이 완벽한 몸매에도 불구하고 고민을 토로했다.

이시영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육 가끔은 보기 싫다. 종아리알 좀 누가 가져가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장 게재했다.

사진 속 이시영은 편안한 트레이닝 차림에 비니를 쓰고 달리기를 하고 있다. 운동 마니아답게 탄탄한 근육이 돋보인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건강미인, 완전 부러워요" "언니 망언이요" "완벽한 몸매인데요?" "그 근육이 정말 매력적" "멋있기만 해요"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kiki2022@mk.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