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중앙일보

진품명품 여고생 근황

임유섭인턴 입력 2017.02.02. 16:44 수정 2017.02.02. 21: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과거 KBS1 'TV쇼 진품명품'에 출연했던 여고생의 근황이 올라왔다.

진품명품 여고생의 정체는 바로 영화배우 최리로 최근 tvN 드라마 '찬란하고 쓸쓸하神-도깨비'에 김고은의 사촌으로 등장해 얼굴을 알린 바 있다.

당시 최리는 허당기 넘치는 밉상 사촌을 연기했다. 못된 심보에 얄미운 귀여운 악녀 연기로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또한 최리는 영화 '귀향(감독 조정래)'에서 주연 은경을 맡아 뛰어난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으며 '제 53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뉴라이징상'을 수상했다.

이는 지난 '2016 아시아 시상식 뉴스타 연기자상'에 이어 두 번째 수상으로 데뷔한지 1년이 채 안된 신예로써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것이다.

최리는 올 상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순이'로 대중 앞에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