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구혜선, 안재현과 결혼 후 복귀 시동.."주말드라마 출연 검토 중"

입력 2016. 12. 22. 18:51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구혜선이 안재현과 결혼 이후 안방극장 복귀에 시동을 걸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오후 마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구혜선이 MBC 새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가제) 출연을 제안받았다"라며 "시나리오를 검토 중인 단계로 출연 확정은 아니다"고 밝혔다.

하지만 구혜선의 이름이 거론된 것만으로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된 상황.

출연을 확정할 경우, 결혼 이후 처음 선보이는 작품이면서 드라마 '블러드' 이후 2년 만의 연기 활동이 되기 때문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구혜선이 안재현과 결혼 이후 안방극장 복귀에 시동을 걸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오후 마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구혜선이 MBC 새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가제) 출연을 제안받았다"라며 "시나리오를 검토 중인 단계로 출연 확정은 아니다"고 밝혔다.

하지만 구혜선의 이름이 거론된 것만으로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된 상황. 출연을 확정할 경우, 결혼 이후 처음 선보이는 작품이면서 드라마 '블러드' 이후 2년 만의 연기 활동이 되기 때문이다.

더불어 엄정화도 현재 이 작품을 검토 중이다. 구혜선은 엄정화가 제안받은 캐릭터 유명 여가수 유지나를 흉내내는 모창 가수 유쥐나 역할을 제안받았다. 특급 워맨스 케미와 구혜선의 연기 변신이 기대된다.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여자를 울려', '금나와라 뚝딱'을 집필한 하청옥 작가의 신작이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