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SNL8' 성추행 논란, 신동엽과 크루들 사과.."죄송하다"

입력 2016. 12. 03. 23:15 수정 2016. 12. 03. 23:36

기사 도구 모음

'SNL코리아8'의 성추행 논란에 대해 신동엽이 모두를 대표해 사과했다. 바로 최근 이세영의 경찰조사와 하차로까지 이어진 '호스트 성추행 의혹'과 관련된 이야기에 대한 사과였다. 이어 신동엽은 "한사람의 잘못이 아니라, 저희를 비롯한 모두의 잘못이라는 점 다시 한 번 드리고 싶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하며 "염치불구하고 다음주에도 찾아뵙겠다"고 크루들과 재차 고개를 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박현민 기자] 'SNL코리아8'의 성추행 논란에 대해 신동엽이 모두를 대표해 사과했다.

3일 방송된 tvN 'SNL코리아8'에서는 호스트인 마마무가 무대에서 퇴장하고, 크루들만 남아서 준비한 이야기를 조심스럽게 꺼냈다. 바로 최근 이세영의 경찰조사와 하차로까지 이어진 '호스트 성추행 의혹'과 관련된 이야기에 대한 사과였다.

신동엽은 "한 주동안 굉장히 큰 불편함과 실망을 느꼈을 많은 분들에게, 제작진과 출연진을 대표해서 다시 한 번 진심어린 사과를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탁재훈도 "잘못된 생각이고 행동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신동엽은 "한사람의 잘못이 아니라, 저희를 비롯한 모두의 잘못이라는 점 다시 한 번 드리고 싶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하며 "염치불구하고 다음주에도 찾아뵙겠다"고 크루들과 재차 고개를 숙였다.

한편, 이세영은 최근 호스트로 나온 그룹 B1A4 멤버들에게 과도한 스킨십을 한듯한 영상이 퍼져 뭇매를 맞았다. 이는 성추행 논란으로까지 번졌고 뿔난 팬들은 그를 신고해, 마포경찰서가 수사 입장을 발표한 바 있다. / gato@osen.co.kr

[사진] 'SNL코리아8' 캡처.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