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SNL코리아8' 측 "이세영 성추행 논란, 제작진 책임..죄송하다"(공식입장)

입력 2016. 11. 28. 19:42 수정 2016. 11. 28. 20:32

기사 도구 모음

tvN 'SNL코리아8' 측이 이세영 사건과 관련 다시 한 번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SNL8' 측은 해당 영상이 호스트의 사기를 북돋아주기 위해 매회 진행돼왔던 것이라 설명한 뒤 "최근 일부 크루들이 과도하게 짓궂은 행동을 했고 그 정도가 지나쳐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렸다"고 말하며 사과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정지원 기자] tvN 'SNL코리아8' 측이 이세영 사건과 관련 다시 한 번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SNL코리아8' 측은 28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불거진 성추행 논란과 관련해 "불미스러운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공식 사과문을 올렸다. 

'SNL8' 측은 해당 영상이 호스트의 사기를 북돋아주기 위해 매회 진행돼왔던 것이라 설명한 뒤 "최근 일부 크루들이 과도하게 짓궂은 행동을 했고 그 정도가 지나쳐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렸다"고 말하며 사과했다. 

이어 프로그램 측은 "이는 이세영 개인의 잘못만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문제점을 즉시 개선하지 못한 점, 문제점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한 채 공적인 공간에 노출한 점 등 가장 큰 책임은 제작진에 있다"고 밝힌 뒤 재차 사과했다. 

한편 이세영은 지난 26일 'SNL8' 공식 페이스북에 게재된 동영상 때문에 논란에 휩싸였다. 이후 이세영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아래는 'SNL코리아8' 제작진 공식사과 전문이다.

안녕하십니까 SNL 제작진입니다.

먼저 snl코리아에 관심과 사랑을 주신 시청자분들과 B1A4?팬 여러분,그리고 이와 관련해 불편함을 느끼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진심의 마음을 담아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올립니다.그 어떤 변명도 상처 받으신 분들의 마음을 누그러뜨리진 못하겠으나 문제가 되었던 영상 속 배경에 대해 말씀 드리고자합니다.

해당 영상은 사전 공연을 앞두고 호스트의 사기를 북돋아주기 위한 모임이었습니다.이는 시즌1첫 회부터 단 한차례도 거르지 않고 진행해 왔으며 간단한 호스트 소개와 환영의 박수,호스트 소감발표,단체 파이팅으로 진행됩니다.사실 대부분의 호스트들은 생방송으로 연기해 본 경험이 없기 때문에 대단히 긴장을 합니다. 저희 제작진은 이들의 긴장감을 덜고 자신감을 북돋아주기 위해 크루들이 동료 연예인의 입장에서 열렬히 환영을 해주는 자리를 만들어 왔습니다.웃음도 유발하고 화이팅도 외치면서 긴장도 풀고 생방송에서 최상의 컨디션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바라는 마음에서 진행되었습니다. 

그러나, 최근 자리에서 일부 크루들이 과도하게 짓궂은 행동을 했고 그 정도가 지나쳐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렸습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금번 사건은 이세영 개인의 잘못만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이런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하도록 문제점을 즉시 개선하지 못한 점, 또 문제점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한 채 해당 영상을 페이스북이라는 공적인 공간에 노출한 점 등 가장 큰 책임은 저희 snl 제작진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를 계기로 근본부터 고민하여 다시는 이런 유사한 불미스러운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는 프로그램으로 다시 태어나겠습니다.다시 한번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jeewonjeong@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