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백설공주' 실사 뮤지컬 영화 나온다, 디즈니의 야심찬 계획

이기은 기자 입력 2016.11.01. 22:55

디즈니 스튜디오가 동화 ‘백설공주’의 실사판 영화 제작을 결정했다. 미국 외신들은 지난 달 31일(이하 현지 시각) 디즈니 스튜디오가 애니메이션 영화 ‘백설공주와 일곱난쟁이’(1937)로도 제작된 적 있는 ‘백설공주’(White Snow)의 실사 뮤지컬 영화화를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더불어 디즈니 스튜디오는 ‘백설공주’의 스핀오프 작품이자 백설공주의 여동생의 이야기를 그린 ‘로즈 레드’(Rose Red) 제작도 염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백설공주 실사 영화 뮤지컬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디즈니 스튜디오가 동화 ‘백설공주’의 실사판 영화 제작을 결정했다.

미국 외신들은 지난 달 31일(이하 현지 시각) 디즈니 스튜디오가 애니메이션 영화 ‘백설공주와 일곱난쟁이’(1937)로도 제작된 적 있는 ‘백설공주’(White Snow)의 실사 뮤지컬 영화화를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디즈니 스튜디오는 애니메이션들의 실사화를 다수 현실해왔다. 지난해 ‘신데렐라’부터 올해는 ‘정글북’이 개봉하며 세계 팬들의 관심을 불러모았다.

현재 디즈니 스튜디오 측은 ‘백설공주’의 메가폰을 쥘 감독을 고심하며 각본가들을 물망에 올리고 논의 중이다. 특히 올해 북미 현지에서 흥행 성공한 스릴러 ‘걸 온 더 트레인’을 쓴 에린 크레시다 윌슨이 유력한 물망에 올랐다.

또한 음악감독으로는 ‘라라앤드’ 벤제이 파섹과 저스틴 폴 등이 유력한 후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더불어 디즈니 스튜디오는 ‘백설공주’의 스핀오프 작품이자 백설공주의 여동생의 이야기를 그린 ‘로즈 레드’(Rose Red) 제작도 염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스틸컷]

백설공주 | 신데렐라 | 정글북

티브이데일리 바로가기 www.tv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더이상의 이슈는 없다! 티브이데일리 모바일, 앱 다운받기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