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TV체크] '비디오스타' 바다 "SES 20주년 재결합, 유진이 가장 의욕적"

입력 2016.10.18. 13:1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비디오스타’에서 SES 20주년 재결합을 축하하며 바다, 전효성, 솔빈이 완벽한 무대를 선보인다.

1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여심저격, 진격의 언니들’ 특집으로 구성되는 가운데, 강렬한 캐릭터를 보유한 가수계 센 언니 4인, 바다, 스테파니, 솔비, 솔빈이 화끈한 토크를 선보인다.

이날 방송에서 바다는 SES 20주년 재결합 소식에 대해 입을 열었다. 바다는 ‘누가 가장 의욕적이냐’는 MC 김숙의 질문에 “유진이 가장 의욕적이다. 혼자 노래 연습하는 그 모습이 아름답다”고 말해 녹화장을 훈훈하게 했다.

이어 전효성과 솔빈은 SES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2세대 아이돌 전효성과 3세대 아이돌 솔빈 모두 연습생 시절 SES의 노래와 안무는 필수적으로 연습해야 했었다. 특히 전효성은 “과거에 꼭 메인 보컬인 바다 선배의 자리를 맡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비디오스타 MC들은 걸그룹 1-2-3 세대의 즉석 콜라보를 제안했고 바다, 전효성, 솔빈은 S.E.S의 “I'm your girl' 무대를 완벽 재현해내며 선후배의 케미를 뽑냈다. 바다는 슈를, 효성은 바다를, 솔빈은 유진을 맡아 과거 SES의 영광을 재현했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