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슬개골 탈구' 옥희, 눈물과 감동의 재활치료 현장 공개

입력 2016.09.29. 15:0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30일 방송되는 채널A <개밥 주는 남자>에서는 ‘슬개골 탈구’ 4기 진단을 받은 옥희의 재활치료 장면이 공개된다.

최근 양세형-양세찬 형제는 슬개골 탈구가 심각한 옥희의 치료방법을 알아보기 위해 다시 병원을 찾았다. 수의사는 “옥희가 아직 어려 당장 수술을 하기엔 무리가 있다”며 무릎을 강화시키고 근육을 키울 수 있는 재활치료를 권했다.

옥희는 무릎 관절에 물리치료사의 손만 닿아도 아파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에 양세찬은 “너무 마음이 아팠다. 아픈 옥희를 보니 안 좋은 생각이 자꾸 나서 계속 다른 생각을 하려 노력했다”며 착잡한 심경을 숨기지 못했다고.

집으로 돌아온 양세형-양세찬 형제는 슬개골 탈구에 좋은 방법들을 총동원해 옥희를 위한 특급 홈 케어에 나섰다. 스케줄로 바쁜 와중에도 옥희 옆에 붙어서 마사지를 해주고, 바닥에서 미끄러지지 않도록 발 털을 깎아주며 세심하게 신경을 썼다.

또 양형제는 수술 전까지 무릎 관절을 지지해줄 보조기를 맞춰 치료에 전념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옥희는 보조기를 착용한 후에도 제대로 서 있지 못했는데….

옥희는 과연 보조기에 잘 적응해 재활에 성공할 수 있을까. 보는 이들을 마음 아프게 만드는 옥희의 재활치료 현장은 30일 금요일 밤 11시 채널A <개밥 주는 남자>에서 공개된다.

채널A <개밥 주는 남자>는 상남자 상여자와 강아지의 리얼동거버라이어티. 개그맨 주병진+웰시코기 삼둥이, 개그맨 양세형-양세찬 형제+포메라니안 옥희, 아메리칸 불리 독희, 아이돌 출신 가수 동호 가족 등이 출연한다.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


CHANNEL A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