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비정상회담' 안나경 아나 "세월호 전원구조 속보, 가장 충격적 오보"

입력 2016. 09. 12. 23:4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안나경 아나운서가 세월호 사건 당시 있었던 오보를 회상했다.

12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는 같은 방송사 '뉴스룸'의 아나운서 안나경이 출연해 언론 보도의 신뢰성에 관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날 안나경 아나운서는 "최근 오보 중 가장 충격적이었던 건 세월호 당시 '전원 구조'다"라고 말해 숙연하게 했다.

안나경 아나운서는 "세월호 보도 당시에도 언론 한 마디에 유가족이 천국가 지옥을 오갔다. 그 이후에 그걸 깊이 통감하는 언론사는 없다고 생각한다. 무책임하다고 생각한다. 속보가 들어왔을 때 가슴이 뛰는 건 사실이다. 하지만 경쟁적 보도에 매몰되는 순간 오보가 발생하고, 그게 신뢰를 금가게 하는 것 같다"고 반성했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