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미운 우리 새끼' 한혜진, 3년 만에 복귀.."운동선수 부인 힘들다"

입력 2016. 07. 20. 23:2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배우 한혜진이 복귀 소감을 전했다.

20일 방송된 SBS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한혜진이 예능 복귀 소감을 전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신동엽은 "3년 만에 인사를 드리는 거 아니냐"라며 근황을 물었고, 한혜진은 "결혼하고 임신하고 출산하고, 육아 하다보니까 3년이 그냥 가더라. 10개월 된 시온이 엄마 한혜진이다"라며 인사했다.

이에 서장훈은 "운동선수 부인하기가 만만치 않다. 진짜 힘든 일 선택하셨다"라며 말했고, 한혜진은 "힘들다. 몰랐다"라며 맞장구쳤다.

이어 신동엽은 "'힘들기 때문에 곧 나처럼 된다' 이런 말이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