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싸우자 귀신아' 큰 맘 먹고 뽀뽀한 옥택연VS도망가는 김소현..밀당 제대로

김민재 입력 2016.07.19. 00:1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싸우자 귀신아/사진=tvN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18일 방영된 tvN '싸우자 귀신아' 3화에서는 박봉팔(옥택연)은 큰 맘 먹고 귀신인 김현지(김소현)에게 뽀뽀를 해주지만, 정작 아무 기억도 떠오르지 않는 김현지는 당황해 도망가 버린다.

한편 온라인 게임에서 한바탕 키보드 배틀을 치른 최천상(강기영)은 현실 싸움을 치르기 위해 어느 고시원을 찾아간다.

이로써 기억을 찾기 위해 봉팔에게 붙어있어 보기로 결심한 여자귀신 김현지와 귀신의 도움을 받아 좀 더 수월하게 퇴마 사업을 하기로 마음먹은 남자 사람 박봉팔이 기묘한 동거를 본격 시작했다.

한편 '싸우자 귀신아'는 '허당 퇴마사' 박봉팔과 '오지랖 귀신' 김현지는 첫 만남부터 머리채를 잡고 서로를 치고 박는 싸움을 벌였지만, 넘어지며 얼떨결에 입을 맞췄고, 이를 계기로 잃어버린 기억이 떠오른 현지가 봉팔에게 껌딱지처럼 붙어 그를 따라다니는 모습으로 기묘한 로맨스를 펼치는 이야기다.

'싸우자 귀신아'는 월,화요일 밤 11시 tvN에서 방영된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