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아이가다섯' 박해미, 임수향에 "뭐가 예쁘냐 사납게 생겼다" 디스

김수현 입력 2016.07.09. 20:4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김수현기자] '아이가다섯' 박해미가 임수향을 마음에 들지 않아했다.

9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이가다섯'에서는 김태민(안우연 분)과 김상민(성훈 분)의 엄마 박해미가 아들들의 여자친구를 탐탁치 않게 여겼다.

이날 박해미는 김태민의 방을 치우던 중 진주(임수향 분)의 학원비를 대납해준 영수증을 발견했다.

박해미은 그길로 남편에게 가 "태민이가 걔 학원비를 대신 내줬나 보다"라고 어이없어 했다.

박해미는 "잘 할 애였으면 이런 돈 쉽게 안 받았겠죠, 그리고 걔가 뭐가 예뻐요"라며 "눈도 이렇게 올라간 게 사납게 생겼는데"라고 싫어했다.

한편, KBS2 '아이가다섯'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뉴미디어국 jacqueline@sportsseoul.com


사진=KBS2 방송화면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