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TV리포트

'무도' 유재석, 이승환 뮤비 귀신 비화공개 "괴전화까지"

김진아 입력 2016. 07. 09. 19:1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진아 기자] 유재석이 이승환 뮤비 귀신의 비화를 공개했다.

9일 MBC ‘무한도전’에선 ‘곡성’을 패러디한 공포특집 귀곡성 편이 방송됐다. 이날 유재석은 오싹한 지인의 귀신경험담을 공개했다. 

가수 이승환의 뮤직비디오 귀신 비화를 언급했다. 1997년 당시 이승환의 뮤직비디오 지하철 신에서 기관사의 옆에 소복입은 여성의 모습이 찍혀 화제를 모은바 있다. 

유재석은 “그 이후로 (이승환의)사무실로 전화가 오는데 기계음으로 웬 번호를 말하더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당시 사무실로 의문의 전화가 걸려왔다는 것. 이어 “실제로 그 번호로 전화를 해봤더니 공동묘지였다고 하더라”며 자신이 지인에게서 직접 들은 비화를 전했다.

이에 김태호 피디 역시 “그 뮤비를 편집할때도 데이터가 날아가는 등 이상한 일이 있었다고 들었다”고 거들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선 당시 오싹함을 자아냈던 이승환 뮤비속 여성의 모습이 공개되며 눈길을 모았다.

사진=‘무도’캡처

김진아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