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뷰티풀 마인드' 민성욱, 모태 엄친아 변신..'팔색조' 맞네

김풀잎 입력 2016.07.05. 09:07 수정 2016.07.05. 09:1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풀잎 기자] 배우 민성욱이 드라마 ‘뷰티풀 마인드’ 에서 색다른 모습으로 변신했다.

‘육룡이 나르샤’에서 ‘조영규’ 역할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인기몰이를 한 배우 민성욱이 KBS2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연출 모완일 극본 김태희)에서 신경외과 닥터 소지용으로 변신, 색다른 매력을 뽐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뷰티풀 마인드’ 에서 ‘의사들이 언제부터 TV 출연을 밝히게 된거냐’ 는 멘트를 날리며 등장한 민성욱은, ‘라이브 써저리’ 에서 수술을 집도하는 등 샤프하고 지적인 모습의 닥터 소지용으로 완벽한 캐릭터 변신을 선보였다.

이번 작품을 통해 모태 엄친아로 변신한 그는 승부근성이 강한 인물로 추후 이영오(장혁)와 대립 구도를 형성하며 극에 없어서는 안될 중요한 인물로 발돋움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제이와이드 컴퍼니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