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수영선수 출신 몬스타엑스 셔누 '물 만났네'

온라인뉴스팀 입력 2016.06.25. 08:1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수영선수 출신인 몬스타엑스의 셔누가 ‘정글’에서 실력을 발휘했다.

24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파푸아뉴기니’ 마지막 편에서는 멤버들의 밤바다 사냥이 전파를 탄다. 지난주 방송에서 순박하고 조용한 성품과 달리 성난 복근을 선보이며 반전 모습을 선보였던 막내 셔누가 이번에는 바닷속에서 거친 매력을 뽐낸 것.

셔누는 바다 사냥이 처음이라 초반에는 긴장했지만, 곧 수영선수 출신다운 실력을 뽐내며 자연스럽게 바다를 돌아다녔다고. 어두운 밤바다에서 능숙하게 사냥감을 캐치하며 작살로 물고기를 사냥해 병만족의 든든한 한 끼를 뒷받침했다는 후문이다.

<온라인뉴스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