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SC초점]걸그룹 '미모원톱' 원조 위협하는 뉴페이스 3총사

고재완 입력 2016. 04. 15. 16:3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576748-horz
스포츠조선DB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걸그룹에서도 압도적인 미모로 팬들을 사로잡는 이들이 있다. 데뷔 초기에는 실력이 검증되지 않았기 때문에 이 멤버를 통해 그룹의 인지도를 올리는 경우가 많다.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미모 원톱'이라고 불리는 이들이다. 각 소속사마다 눈에 띄는 '미모 원톱'을 찾기 위해 혈안이 돼 있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잘키운 '미모 원톱' 1인은 이후에 연기활동까지 펼치며 걸그룹 10팀이 부럽지 않게 활동하기 때문이다.

걸그룹 전성시대 초기에는 거대 기획사 걸그룹 멤버들이 '미모원톱' 중에서도 최고의 자리를 차지했다. SM엔터테인먼트의 소녀시대에서는 윤아, JYP엔터테인먼트의 미쓰에이에서는 수지, YG엔터테인먼트의 투애니원(2NE1)에서는 산다라박이 대표 '미모 원톱'으로 꼽혔다.

page
▶원조 '미모 원톱' 윤아-수지-산다라박

이들 3인방은 아직도 활발히 활동하며 아성을 유지하고 있다. 윤아는 중국 드라마에 출연해 범아시아적인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그가 출연하는 드라마 '무신 조자룡'은 중국 52개 동시에서 시청률 1%를 돌파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국 시청률 1.042%에 시청 점유율 2.98%다. 이정도면 중국에서는 '대박' 드라마라고 평가받는다. 아이치이, 텐센트, 망고TV, 소후TV 등 온라인에서의 누적 조회수도 20억 뷰를 돌파했다. 때문에 윤아는 중국 현지에서 앞으로 톱스타급 대우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수지는 최근 '대세' 김우빈과 함께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촬영을 마쳤다. 최근 '대박'을 터뜨린 '태양의 후예'처럼 100% 사전제작 드라마인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수지는 비굴하고 속물적인 다큐멘터리 PD 노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4개월간 촬영을 마친 '함부로 애틋하게'는 7월 한국과 중국에 동시 방영돼 아시아 지역에서 수지의 인기도 급상승할 예정이다.

그런가하면 산다라박은 예능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 유재석 유희열과 함께 MC를 맡은 산다라박은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가수들의 섭외까지 담당하며 존재감을 과시 중이다. 최근 '슈가맨'에는 아이콘 이하이 위너 등 YG 소속 가수들이 연이어 출연했는데 산다라박의 공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1580011-horz
스포츠조선DB
▶뉴페이스 설현-하니-쯔위

하지만 최근 이 '미모 원톱'들의 아성을 위협하는 신 '미모 원톱'들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최근 가장 두각을 나타내는 이는 AOA의 설현이다. 각종 광고와 방송 예능을 휩쓸고 있는 설현은 '깜짝' 스타에 가깝다. 드라마 '내 딸 서영이'와 '못난이 주의보', 영화 '강남 1970' 등을 통해 연기까지 선보인 설현은 정작 등신대 하나로 스타덤에 올랐다. 모 이동통신사 광고 모델로 발탁돼 뒤태를 자랑하는 포즈를 선보인 설현이 화제가 되며 톱스타 대열에 들어선 것. 설현은 현재 SBS '정글의 법칙 인 통가'와 온스타일 '채널 AOA' 등에 출연하며 수십편의 광고 모델로 활동중이다.

EXID 하니는 '위아래'라는 곡으로 활동할 때 팬들의 '직캠'(팬들이 직접 휴대폰 등으로 촬영한 동영상)이 화제가 되며 인기를 얻었다. 과감한 안무와 함께 하니의 미모가 두드러지며 '미모 원톱' 대열에 들어선 것. 그 후 하니는 광고와 예능 분야에서 종횡무진 활약중이다. 이미 SBS '정글의 법칙',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등에 출연했었고 현재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이하 3대 천왕) MC를 맡고 있다. 최근에는 '3대천왕'에서 크로켓을 먹다 눈물을 보이는 장면 하나가 화제가 되며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를 석권했다.

1565768-horz
최근 가장 무섭게 떠오르는 미모 원톱은 트와이스의 쯔위다. 타이완 출신인 쯔위는 타이완에서 중학교 졸업인증시험을 치고 최근 한국의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에 진학해 5월 입학할 예정이다. '식스틴'이라는 걸그룹 서바이벌을 통해 데뷔한 쯔위는 출연 당시에도 반나절만에 관련 동영상이 6만뷰를 넘어설 정도로 관심을 모았다. 그리고 트와이스로 데뷔 후에는 그의 행동 하나하나가 기사화 될만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몇몇 논란이 그를 둘러싸기도 했지만 그의 인기 전선에 큰 무리를 주지 않았다.

한 연예관계자는 "네티즌들 사이에 유독 관심을 모으는 이들이 바로 걸그룹 '미모 원톱'이다. 각종 커뮤니티에 이들에 관한 게시물은 끊임없이 올라온다"며 "이들의 활약은 때로는 그룹의 명운을 짊어지기도 하고 크게는 소속사의 성장까지 가져올 수 있다. 때문에 연예 관계자들도 이미 자리를 잡은 '원조' 미모 원톱과 최근 떠오른 뉴페이스들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