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SBS "성기 표현하는 단어 부적절, 깊이 사과드린다" (공식입장)

입력 2016. 03. 19. 10:49 수정 2016. 03. 19. 10:5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이아영 기자] '돌아와요 아저씨'가 성희롱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SBS '돌아와요 아저씨'는 1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7일 방송으로 불거진 성희롱 논란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했다.

제작진은 "홍난이 재국과 대립하는 과정에서 남자 대 남자의 구도를 극대화하기 위한 표현으로 성기를 표현하는 단어 선택을 한 점이 적절치 못했다는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시청자분들께 불편함을 드리게 된 점을 깊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제작에 있어 직, 간접적 표현에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일 것을 약속한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17일 방송된 '돌아와요 아저씨'에서는 배우 오연서가 "고추잡고 반성하든지"라는 대사를 해 논란이 된 바 있다.

다음은 제작진의 사과문 전문이다.

지난 8회 방송 중 홍난과 재국의 대화 장면에 관련하여
시청자분들로부터 성적 발언에 대한 지적과 우려가 있었습니다.

홍난이 재국과 대립하는 과정에서
남자 대 남자의 구도를 극대화하기 위한 표현으로
성기를 표현하는 단어 선택을 한 점이
적절치 못했다는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시청자분들께 불편함을 드리게 된 점을 깊이 사과드립니다.

또한 <돌아와요 아저씨> 제작에 있어
직,간접적 표현에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일 것을 약속드립니다. 

-돌아와요 아저씨 제작진 일동-

lyy@xportsnews.com / 사진 = SBS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