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도지원, 환한 미소로 촬영장 복귀.."완쾌, 즐겁게 촬영中"

김하진 입력 2016. 02. 22. 17:2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도지원

배우 도지원이 환한 웃음으로 촬영장에 복귀했다.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극본 김순옥, 연출 백호민 이재진)에서 지혜 역으로 열연 중인 도지원이 지난 13일 일과성 허혈성 증상으로 인한 일시적 쇼크로 입원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지난 20일 일산에서 진행된 마지막 세트촬영에 참석한 도지원은 전 스케줄을 소화하며, 건강에 이상이 없음을 알렸다.

도지원은 환한 얼굴로 “많은 분들이 놀라셨을 건데 완전히 완쾌됐고 즐겁게 촬영 중이다. 시청자분들과 팬 분들의 응원에 많은 힘을 얻었다. 주변 분들과 시청자분들의 걱정을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오늘도 건강하게 촬영장에 나왔고, 앞으로 남은 스케줄을 소화하는 데에도 아무런 차질이 없을 것이다. 앞으로 더 멋지고 좋은 배우 도지원으로 시청자분들에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분들의 염려와 관심에 보답하는 길은 이렇게 활짝 웃는 미소로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이라 생각한다. 응원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고, ‘내 딸, 금사월’도 끝까지 사랑해주시고 다음 작품에서 더 좋은 모습으로 시청자분들을 찾아가겠다”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