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우즈벡어 '사랑해' 표현법, 베트남어 새해 인사법은?

편집국 입력 2016.02.01. 18:02 수정 2016.02.01. 20:1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편집국 기자]
(사진=KBS 미녀들의 수다 캡처)
우즈베키스탄어로 '사랑해' 표현법이 관심을 모은다.

배우 구잘 투르수노바(30, 우즈베키스탄)는 과거 KBS '미녀들의 수다'에서 자국의 언어를 알려준 바 있다.

우즈벡어로 사랑해 표현법은 'yoqtirmoq (여크트르머크)'가 있다. 이 뜻은 '좋아해', '사랑해', '사모하다' 등을 의미한다.

이 외에 sevmoq (세브머크)는 '귀여워하다', '~에 반했다', muhabbat (무합바트)는 사랑과 애정, xushtor (후쉬터르)는 사랑과 애정, 호의 등의 뜻이 담겨있다.

구잘은 미수다 출연 당시 '우즈벡의 김태희'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2016년 새해를 맞아 나라별 인사법도 관심을 모은다. 한국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중국은 '신넨 콰이러' 영어권은 '해피 뉴 이어'로 인사한다.

베트남어로 새해 인사는 '쭉 믕 남 머이 (Chúc mừng năm mới), 반갑습니다 베트남어는 '짜오 찌, 젓 부이 드억 갑 찌'로 발음한다.

편집국기자 wowsports08@wowtv.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