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비스트, 中 '웨이보의 밤' 한류그룹 중 유일하게 참여

김하진 입력 2016.01.08. 08:4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비스트

남성 아이돌그룹 비스트가 중국 ‘웨이보의 밤’ 시상식에서 ‘아시아 인기그룹상’을 수상, 중국 내 높은 인기가도를 증명했다.

비스트는 지난 7일 중국 베이징 궈마오 호텔에서 열린 ‘2015 웨이보의 밤’ 시상식에 참석해 국내 케이팝(K-POP) 그룹을 대표해 ‘아시아 인기그룹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비스트가 중국이 주최하는 권위 있는 시상식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은 이번이 처음인 만큼 의미가 깊다.

‘웨이보의 밤’은 한 해 동안 웨이보에서 높은 인기와 이슈를 얻은 인기스타 및 화제의 인물을 초청해 꾸미는 중국 최대 SNS 시상식이다. 올해는 비스트를 비롯한 한류스타들은 물론 장백지, 판빙빙, 주성치, 마윈 알리바바 그룹 회장 등 중국 각계 인사들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비스트는 레드 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아시아 인기그룹상’ 트로피를 수상했으며, ‘굿럭(Good Luck)’ ‘예이(YeY)’ 등을 열창하며 화려한 축하무대를 꾸며 현장에 열기를 불어넣었다.

비스트는 지난 2015년, 중국어권 국가를 중심으로 한 활발한 활동을 시작, 현재 크고 작은 현지 공연들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이 같은 활동에 힘입어 지난해 발매된 비스트 미니 8집 히트곡 ‘일하러 가야 돼’와 ‘예이(YeY)’가 연달아 중국 최대 음악사이트 인웨타이 V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하는 등 남다른 저력을 실감케 했다.

또 비스트는 현재 ‘뷰티풀 쇼 in 차이나 2015-2016’라는 타이틀로 중국 투어 콘서트를 진행, 상해-광저우에서 각각 3000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것은 물론 올 3월 항저우 지역 공연을 앞두고 있는 등 날로 높아지는 중국 내 인기 쾌속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큐브 엔터테인먼트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