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라디오스타 이하늬, 2NE1 멤버 될 뻔한 사연..'키다리 역할?'

홍민기 입력 2015.12.24. 12:40 수정 2015.12.24. 19:0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hhh
라디오스타 이하늬
라디오스타 이하늬

'라디오스타' 배우 이하늬가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시설을 언급했다.

23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는 '어벤져스산타' 특집으로 꾸며지며 방송인 서장훈, 배우 이하늬, 개그우먼 이국주, 요리연구가 샘킴이 등장했다.

이날 MC 윤종신은 이하늬에게 "미스코리아 안 나갔으면 2NE1 멤버가 될 뻔 했다고"라는 질문을 던졌다.

김구라는 "이하늬는 YG연습생 출신이다. 누구랑 같이 연습했냐"고 질문을 더했다.

이하늬는 "박봄, 공민지가 있었다. 1년 좀 넘게 있었다"며 "오전은 대학원에서 국학공부, 오후에는 연습실가서 연습하고 새벽에 귀가했다. 고3처럼 힘든 생활이었다"고 말했다.

"본인파트는 뭐였냐"는 질문에 이하늬는 "두루두루 연습했다. 뭐 무슨 역할인지는 잘 모르겠다 키 담당인가?"라며 쑥스러워했다.

이를 듣던 MC들은 "무슨 슬픈 얘기하냐" "키다리 역할이냐" "센터 역할이다"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조선닷컴>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